하루에 상식 한가지 2009. 1. 13. 11:16

새해를 맞이하며 하는 결심들 금연, 운동 지금 계획대로 실천하는 것은 있으신가요? 금연을 다짐하신 분들은 이 글 보시고 다시 한 번 마음을 다잡아 보시죠.

 

담배에 대한 잘못된 상식들

 

(1) 순한담배를 피면 여러 질병들의 위험으로부터 조금은 안전하다??

최근에 저니코틴이니 로우타르니 해서 마일드, 라이트 등의 이름을 달고 수 많은 담배들이 나오는데, 담배가 인체에 끼치는 악영향은 비단 니코틴이나 타르뿐만 아니라 그 밖의 수십, 수백 가지의 발암 및 독성을 가진 성분들로 부터의 것들은 그대로이다.

 

(2) 담배를 끊으면 바로 모든 질병의 위험으로부터 벗어난다??

많은 사람들이 금연을 하면 흡연으로 인한 질병에서 자유로울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최근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10년 정도는 질병의 위험이 금연 후에도 충분히 높은 것으로도 밝혀졌다. 그러므로 되도록 빨리 담배를 끊자.

 

(3) 담배를 피면 살이 빠진다??

여성 흡연자들이 가지고 있는 가장 큰 위안 중 하나가 바로 이것. 신진대사를 조절하는 중추신경을 니코틴이 조절하여 체중을 줄인다는 주장부터 여러 가지 '설'로 담배를 피면 살이 빠진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최근 연구결과에 따르면 이것은 정말가설 일뿐임이 드러났다.

흡연 여성과 비흡연 여성의 체형을 연구한 결과에 따르면 흡연 여성들의 체형이 비이상적으로 복부비만이 더한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다. 흡연자는 입안에 뭔가 있어야 마음의 평안을 느끼는데 담배를 끊으면 입이 허전해서 먹을것을 찾으며, 이로 인해많은 간식거리를 찾게 되는데 이 과정에서 살이 찌는 경우가 있다. 또한 음주량이 증가하거나 기초 대사율(몸을 전혀 움직이지 않고 소모되는 열량)의 감소 등으로 체중이 증가하기도 한다. 그러나 이 모든 것은 생활의 변화 때문이므로 담배를 끊으면 반드시 체중이 늘어난다고는 할 수 없다.

 

(4) 술마실 때 피우는 담배는 괜찮다??

누가 이러한 가설을 내었는지 몰라도 이는 절대로 ‘아니다’ 이다. 술을 마실 때 피우는 것은 건강에 치명적이다. 니코틴은 알코올에 잘 용해되기 때문에, 평상시에는 니코틴이 약30% 흡수되지만 술을 마실 때는 거의 100%가 체내에 흡수되기 때문이다.더구나 알코올로 인해 간이 비상상태가 되어 있는 상황에서 니코틴이 들어온다면 간은 속수무책일 수밖에 없고 신체 내에는 점점 더많은 니코틴이 쌓이게 된다. 심장·폐·구강·목·식도질환 등의 경우에는 담배만 피우면7배, 음주만 하면 6배, 술·담배를 동시에하면 38배 내지 40배 정도 발병확률이 증가하며, 각종 암에 걸릴 확률도 증가하게 된다.

 

(5) 담배는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이 된다??

담배를 피우면 니코틴 성분 때문에 일시적인 각성 효과가 나타나기는 하지만 이는 스트레스 해소와는전혀 상관없다. 흡연자들에게 있어서 담배를 피우지 않을 때는 담배를 피우고 싶은 욕구가 오히려 스트레스로 작용하게 된다. 또한 니코틴 금단 증상도같이 생기기 때문에 긴장도는 더욱더 올라간다.

이렇게 스트레스를 받게 되면 스트레스와 금단 증상이 뒤섞여 흡연 욕구가 생기는데 이때 담배를 피우면 니코틴 금단증상이사라지면서 담배를 피우고 싶은 욕구가 해결되기 때문에 스트레스가 해소되는 것처럼 느껴질 뿐이다. 결국 담배를 피워도 담배를 피우지않았더라면 생기지도 않았을 담배에 대한 스트레스만 해소될 뿐 기본적으로 가지고 있는 스트레스는 전혀 해소되지 않는 것이다.

 

(6) 담배를 피울 때 목 안으로 빨아들이지 않으면 위험하지 않다??

담배연기를 빨아들이지 않고 ‘뻐끔 담배’를 피우면 안전할 것으로 생각하지만 이 역시 아니다. 오히려 입술 암, 구강암 등의 발생률을 높일 뿐이다.

'하루에 상식 한가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셈의 단위  (0) 2009.01.15
레드오션(red ocean)과 블루오션(blue ocean)  (0) 2009.01.14
담배에 대한 잘못된 상식들  (0) 2009.01.13
캐나다의 수도는?  (0) 2009.01.12
콩글리쉬 완전정복  (0) 2009.01.12
추위와 감기  (0) 2009.01.12
posted by 세솔아 세솔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